부끄럽지만..

네.. 부끄럽지만 ^^;; 어제 Technet Newsletter를 통해 나간 인터뷰 내용입니다.

1

가볍게 속단하지 말지어다!

예전에 쓴 First on site라는 글이 반응이 좋았건 관계로 이번에도 제 초짜 시절 이야기를 한번 해볼까 합니다. 생초짜의 모습을 벗고 엔지니어로서 자신감이 조금 생기던 어느 겨울날 고객으로부터 한 통의 전화를 받게 됩니다. 고객: CPU가 분명 하나인데 작업 관리자를 보면 CPU가 두개인걸로 나와요 Sankim: 잉?? 뭐라고요? 고객이 잘못 본건 아닐까 아니면 혹시 바이러스? 혹시 버그??? 별별 생각을…

1

다시 읽어 보는 Sankim의 블로그 베스트

올해 Windows 7과 Client관련 포스팅을 하면서 많은 분들이 찾아와 주고 계십니다. 먼저 찾아와 주셔서 감사 드리고요 ^^ 많은 분들이 찾아와 주시니까 지난 포스팅 중에 IT Pro나 Windows 전문가를 꿈꾸는(?)분들이 지금이라도 한번 읽어 보셨으면 하는 아쉬움 들이 있는 포스팅들이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지금까지 올린 총 99개의 포스팅들 중에서 다시 한번 관심을 가져주시고 읽어 주셨으면 하는 내용들을…

2

Windows Internals 5’th를 받았습니다

최근 지나친 노동으로 인해 목에 담이 드는 바람에 침 맞으러 한의원에 다녀왔더니 자리에 웬 두꺼운 책 하나가 떡 허니 놓여 있더군요, 제목을 보니 ‘Windows Internals 5’th’였습니다. 누가 가져다 놓았나 했더니 꼬알라님께서 첫 샘플로 입수한 첫 책을 제자리에 선물로 놓고 가셨더군요,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번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 ^^ 잽싸게 책을 들고가 이 책의 Master Reviewer로…

2

First On-site

이번 Post에서는 제가 처음으로 했던 온사이트 지원 이야기를 적어볼까 합니다. 첫 온사이트 지원은 생긴지 얼마 안되 저 혼자밖에 없는 Windows Server 지원 팀에 입사한지 이틀 만에 처음으로 고객 사이트에 Windows Server을 설치 하러 나갔었습니다. 사이트에 나가 가기는 했는데 아는게 없어서 어리버리.. 게다가 렉에 들어가 있는 서버라는 놈은 처음 봤고.. 어찌나 Fan 소리가 크고 무섭게 느껴지던지…..

9

바로 {당신}이 주인공 입니다.

늦었지만 3월 20일 신제품 발표회에 찾아와 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이날 저도 ‘Windows server 2008 새로운 기능 살펴보기’라는 주제로 세션을 진행 하였습니다. 끝까지 경청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그날 제가 발표한 세션 자료는 아래와 같이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습니다. http://www.microsoft.com/korea/heroeshappenhere/events/default.mspx Event > 세션안내 > IT Professional – Infrastructure > ‘Windows Server 2008 새로운 기능 살펴보기’ p.s….

0

추억을 기억하나요?

역대 Windows 의 시작 화면과 사운드를 모은 동영상입니다. Windows 95 시작 사운드를 들으니 그 시절이 불현듯 스치고 지나가네요, 그때 그 햇살, 잔디를 타고와 얼굴을 간지럽히던 바람, 지금은 촌스러워진 옷들 그리고 그녀의 향기.. 단순한 소리가 많은 추억들을 끄집어 냅니다..  (가을이 되니 센티해져서..) p.s. 얼마전에 확인하니 이전에 올란 동영상이 실행이 되지 않아 다른 동영상으로 대체 합니다.

6

I’m back from TechReady5

오랫동안 포스팅이 없었습니다. 그 이유는 마이크로소프트 엔지니어들은 위한 TechReady5라는 컨퍼런스에 참석하기 위해 미국 시애틀로 다녀왔기 때문입니다. TechReady는 TechED와 유사한 행사인데 내부 엔지니어들을 위한 행사라는 것이 조금 다릅니다. 수천명의 세계 각국의 마이크로소프트 엔지니어들과 함께 최신 기술과 정보를 공유 할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저는 주로 저의 관심사인 Windows와 System Center 관련 Breakout에 참가 하였습니다. 그리고 이번 행사의 General…

6

Dream life vs. 현실..

아주 예전에 썼던 글인데 요즘 포스팅이 없어 올려봅니다. 3년 전 9월간 프로젝트로 외부에 상주하면서 생활할때 이야기를 썼습니다. 정말 9개월을 ‘[현실]’ 에서 처럼 살아 보니 병이 나더군요. But 한번 그렇게 단련 되고 나니까 여러 모로 강해지는 걸 느꼈습니다. 그래서 한번쯤은 빡세게 살아 봐야 하는것 같습니다. [Dream Life!] – 한 9시경에 잠자리에서 일어난다. – 10시경 회사에 출근해서 샌드위치와…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