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ndows Server 2008이 나오면… (6) – Windows Powershell의 소개


꼬알라주 : Windows Server Codename Longhorn의 이름이 Windows Server 2008로 바뀜에 따라 제목과 태그를 변경합니다.

Windows Server 2008 Server Core 에디션에 더불어 관리 방법론에 대한 패러다임을 바꾸어줄 또하나의 기술은 바로 Windows PowerShell입니다.

이미 Windows PowerShell은 Windows XP, Windows Server 2003, Windows Vista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Windows PowerShell 기반에서 동작하는 BackOffice 제품군으로는 Exchange Server 2007, System Center Operation Manager 2007이 릴리즈되었고, 차후에 System Center Virtual Machine Manager와 IIS 7.0 on Windows Server 2008에서도 Windows PowerShell를 이용하여 관리를 하실 수 있습니다.

Windows Server 2008의 4월 CTP부터 기본적으로 Windows PowerShell을 서버 관리자에서 추가/삭제할 수 있으며, 이는 Public Beta 3에서도 포함될 예정입니다.

Windows PowerShell의 기본은 CUI 환경에서의 IT 관리를 기본으로 합니다. 단순한 명령어 프롬프트 방식의 Shell이 아닌, .NET Framework 2.0 기반 개체를 이용할 수 있는 Shell을 제공한다는 점이 매력적입니다. 다시 말하면, .NET Framework 2.0에 존재하는 많은 Class와 Method를 그대로 Windows PowerShell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죠.

Windows PowerShell의 최소 명령어 단위는 CmdLet(Command Let이라고 읽습니다.) CmdLet의 기본 구조는 동사-명사(Verb-Noun) 형태가 됩니다. 무언가의 설정을 읽어내는 것은 Get, 수정하는 것은 Update, 새로 만드는 것은 New... 해당되는 것이 프로세스에 대한 것이라면 Process, 도움말이면 Help... 대충 감이 잡히시나요?

한가지 힌트를 드리면, Get-Help와 Get-Command라는 CmdLet을 자주 사용하시면 여러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Property나 Method에 대한 정보는 Get-Member를...

Windows PowerShell의 모든 결과는 단순한 Text가 아닌 Object 기반으로 되어져 있습니다. 아래 화면에 프로세스 정보는 하나의 개체로 처리가 되며, 해당 개체는 여러 Property값과 함께, 사용할 수 있는 Method가 존재합니다.

 

또한 파이프라인(|)을 지원함으로서, 앞선 CmdLet에서 뒤의 CmdLet으로 결과를 전달하여 추가 작업을 해보실 수 있습니다.

GUI에서 뿐만 아니라, Shell 기반의 작업을 지원함으로서, IT 관리자는 본인의 작업 환경에 가장 효율적인 방법론을 사용할 수 있겠죠?

아래는 Windows PowerShell과 관련된 자료입니다.

Windows PowerShell 문서 패키지 다운로드(한글판 포함)
2006년 8월 30일에 진행된 TechNet 온라인 세미나

Comments (3)

  1. Anonymous says:

    Windows Server CodeName LongHorn의 베타 3 버전이 출시되고, 많은 분들께서 테스트 또는 실제 인프라에서 이용하실 수 있게 되었습니다. ^^/ Windows

  2. Anonymous says:

    2007년 4월 3일부터 하나, 둘씩 써오던 Windows Server 2008 (Codename Longhorn)의 이야기가 40편에 이르렀습니다. 그동안 많은 관심 가져주셨던 분들께

  3. Anonymous says:

    8월 20일에 한번 정리했던 URL을 다시 한번 정리합니다. 이제 Windows Server 2008 (Codename Longhorn)의 이야기가 52편에 이르렀습니다. 그동안 많은

Skip to main content